시편 63편: 생명보다 더 소중한 것

해설: 표제는 다윗이 유다 광야로 피신해 있는 동안에 이 시편을 지었다고 밝힙니다. 9절과 10절에 암시된 것처럼, 그는 자신을 "죽이려고 노리는 자"들에게 쫓겨 광야로 피신해 있습니다.    다윗은 광야에서의 목마름을 하나님께 대한 목마름에 대한 은유로 사용합니다. 그가 목이 마른 이유는 물기 없는 광야에 있기 때문이 아니라 하나님에게서 버림 받은 것 같은 영적 무감각 때문입니다. 그래서 그는 … Continue reading 시편 63편: 생명보다 더 소중한 것